본문 바로가기

디자인3

[프론트엔드/디자인]디자인이 프론트엔드와 figma로 대화하는 법 - 빅픽처 인터랙티브 프론트엔드(Frontend) 챕터 소속 박성렬 개발자 뜻을 모르겠습니다. 잘 생각해보면 알아차릴 수 있는 것도 아닙니다. 답답해서 지식인에 물어보고 싶다는 생각도 듭니다. 모로 누워서 뒤척이다가 어영부영 밤이 넘어갑니다. 차라리 듣지나 말았을걸. 의도가 분명하지 않은 표현들은 늘 당혹스럽습니다. 그게 무의식의 하수구에서 끌어올려 별 생각없이 내뱉은 아주 하찮은 소리였을지라도요. 표현은 왜곡되고 말들은 엇나갑니다. 의사소통이 많은 곳에서는 그만큼 많은 오해가 발생합니다. 개발팀은 말할 것도 없습니다. 그 중에서도 하물며 서로 말하는 방식이 다른 디자인과 프론트엔드(FE)와 디자인은 최악의 관계가 될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디자인의 언어만으로는 의도를 명확하게 전달하기 어렵기 때문입니.. 2022. 1. 14.
[프론트엔드]웹 표준 지키기 - 포커스 표시기 A guide to designing accessible, WCAG-compliant focus indicators를 바탕으로 작성되었습니다. 안녕하세요, 빅픽처 인터랙티브 개발팀 프론트엔드(FrontEnd) 챕터 소속 박성렬입니다. 이번에는 웹 표준과 포커스 표시기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우리 사이에 낯선 사람들이 삽니다. 같은 공기를 마시고 같은 공간에 사는 것은 분명합니다. 하지만 우리와는 다른 방식으로 살아갑니다. 이들이 인터넷을 사용하는 모습도 다릅니다. 머릿속에 당장 떠오르는 웹페이지는 당연히 마우스로 조작해야 하고 그렇지 않으면 응당 손가락으로라도 터치해야 합니다. 그러나 이 낯선 사람들은 마우스도 손가락도 사용할 수가 없습니다. 그러나 낯선 존재는 분명히 곁에 숨쉬며 살아있습니다... 2022. 1. 12.
블로그 사이트 재구성하기 1 - 기획과 디자인 안녕하세요, 빅픽처 인터랙티브 개발본부 프론트엔드(FrontEnd)챕터 소속 개발자 박성렬입니다. 이번에 우연하게 자가격리로 업무를 잠시 쉬게 되어, 이 시간동안 블로그 사이트를 기획부터 디자인, 개발까지 재구성하며 느꼈던 점들을 공유해 보고자 합니다. 시작하며 세상엔 가치있는 것들이 너무나 많습니다. 리셀샵에서 구매한 나이키 조던👟도 중요하고, 어렸을 때 쓰던 박찬호 썬칩 열쇠고리가 달린 다이어리도 중요합니다. 제 어머니는 “별 쓸데없는 걸 다 중요하게 생각한다”고 투정을 부리기도 했습니다. 그렇게 사소한 것에 애착을 쉽게 가지는 제게도 블로그는 생각보다 그렇게 중요한 것이 아니었던 것 같습니다. 호스팅 비용이 밀려서 청구서 메일💸이 쌓일 때에도 귀찮다는 생각밖에 들지 않았습니다. 각종 오류들이 쌓여가.. 2022. 1. 11.